본문 바로가기

이글루스

EST's nEST

검색페이지 이동

사이드 메뉴

이글루스 블로그 정보

[조이드] 캐털가 (1/35 타카라토미 키트 개조)

앱으로 보기

본문 폰트 사이즈 조절

이글루스 블로그 컨텐츠

IPMS KOREA 8회 전시 참가용으로 제작한 조이드 '캐털가'입니다.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애벌레가 모티브인 조이드이고, 국내에도 정식 소개된 <조이드 와일드> 시리즈의 하나입니다. 여러가지 면에서(마케팅의 측면에서조차) 기존 조이드와 선을 긋고 있는 와일드 시리즈입니다만, '1/35인지 뭔지는 모르겠고 아무튼 조이드는 1/72'라는 아저씨 취향에 맞춰 일부 개수되었습니다.
작품의 성격이나 마케팅 포인트 등 전방위적으로 '남자아이들'에 맞추다보니 조이드 팬덤에서도 호불호는 있습니다만, 대부분 제품의 '품질'에 대해서만큼은 호평이 많은 와일드 시리즈답게 물건은 잘 나왔습니다.
생김새만 봐도 알 수 있듯이 캐털가는 구 라인업의 '몰가'를 계승하고 있는 조이드입니다. 태엽이 모터로 바뀌었지만 기본적인 작동 원리는 똑같고, 많은 분들이 이야기하듯 '한 마디 정도 짧아 보이는' 형태긴 하나 얼추 몰가를 크기만 키운 녀석처럼 보입니다. 아이러니하게도 1/35라는 스케일을 감안하면 기존 몰가와 비슷하거나 더 작은 물건일 테지만... 전 공식 콘셉트 따윈 저만치 내던지고 이녀석을 통해 '거대 몰가'라는 소소한 로망을 충족하는 짓을 한 셈이죠. 몇개만 달랑 붙인 데칼은 작년에 의뢰해서 만든 습식 사제 데칼입니다.
와일드 시리즈의 캡을 기존 조이드의 것으로 교체한 이외에 개수 포인트라고 하면 일단 구 제국군 공용 콕핏(당연하지만 1/72입니다)을 이식한 것과, 머리쪽 양 사이드에 2문씩 기총을 이식한 것입니다. 아실 분도 있겠지만 이건 몰가의 머리쪽 기총을 오마쥬한 것이고요. 아, 물론 아무도 알아봐주지 않는 '나름의 룰'에 따라 몸 전체에 구멍을 뚫고 파이프를 이식하는 등의 매우 귀찮고 의미없는 작업은 덤입니다.
다분히 소년만화스러운 '본능해방' 기능 덕분에, 모터 구동 이외에 캐털가는 몰가보다 진일보한 움직임 하나를 더 얻었습니다. 바로 입 부분에서 튀어나와 연동/회전하는 거대 드릴입니다. 조이더즈의 모 회원께서 '개틀링을 달면 멋지겠다'고 하셨는데, 진짜 해봐도 좋을 듯 합니다.
이번에는 2기를 동시에 제작해서 과거에 만들었던 몰가(에 5기를 추가)와 함께 전시했습니다. 몰가도 10년이 다 돼가는 작업이다보니 컬러를 맞추려고 이리저리 수를 좀 써 봤는데 다행히 큰 위화감 없이 잘 어울려 주네요. 단색의 단조로움을 해결해 보자고 제딴엔 신경써서 밝게 명암도 넣고 했는데... 막판에 워싱하면서 톤이 싹 가라앉아 버리는 등 시행착오도 있었습니다만, 이런 경험이 다음 작업을 좀더 재미있게 만들어 주지 않을까 합니다.

포스트 공유하기

썸네일
EST님의 글 구독하기
덧글 4 관련글(트랙백) 0
신고
맨 위로
앱으로 보기 배너 닫기

공유하기

주소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수있습니다.

http://est46.egloos.com/m/4178253
닫기

팝업

모바일기기에서만 이용이 가능합니다.
운영체제가 안드로이드, ios인
모바일 기기에서 이용해주세요.

덧글 삭제

정말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확인

게시글 신고하기

밸리 운영정책에 맞지 않는 글은 고객센터로
보내주세요.

신고사유


신고사유와 맞지 않을 경우 처리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저작권 위반/명예훼손 등은 고객센터를 통해 권리침해
신고해주세요.
고객센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