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늘고 길게
by EST 이글루스 피플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이글루 파인더

카테고리
최근 등록된 덧글
hansang// 완성을 해야..
by EST at 14:35
이글루땅이 잠자리채 들..
by 태천 at 10/14
와 대단하십니다. 완성되..
by hansang at 10/14
나이브스// 제국거북단! ..
by EST at 10/14
제국의 거북이단...
by 나이브스 at 10/14
나이브스// 으음? 다른 ..
by EST at 10/14
퍼렇게 칠해서 가스파드..
by 태천 at 10/13
왠지 이 녀석 만큼은 조..
by 나이브스 at 10/13
나이브스// 채색할 때 삼..
by EST at 10/12
나이브스// 앵앵!
by EST at 10/12
최근 등록된 트랙백
킹스맨 : 골든 서클 (2017)
by ☆드림노트2☆
아이다
by ☆드림노트2☆
<근조> 로오쟈 사망.
by ☆드림노트2☆
[전단지] 닥터 스트레인지
by Light . Make . Enjoy
제국의 압도적인 물량의 ..
by 돛대도 아니 달고 삿대도..
[LEGO] 40125 산타의 방문
by Light . Make . Enjoy
배트맨 v 수퍼맨
by ☆드림노트2☆
배트맨 대 슈퍼맨 봤습니다
by Light . Make . Enjoy
[전시회] 2016 하비페어..
by 돛대도 아니 달고 삿대도..
연말에 볼만한 애니메이션
by Light . Make . Enjoy
[작업중] 냇 로디 시리즈: 181015
오늘의 30분 작업은 '모스키토'의 세부를 다듬는 걸로. 별 표도 안 나지만 깎고 자르고 갈고의 연속이다. 세부 정리는 여기서 한 단계만 더 하고, 그 다음은 영겁의 리벳팅을 재개할 듯.
그 다음은 요 녀석들의 세부 작업이 될 텐데... 골반 쪽을 어떻게 퉁치고 넘어가느냐가 관건.
그리고 조이드 쪽에선 새 엔트리 참전. 무장이 없는 캐논 스파이더를 진작에 구해놓고 만들어 보겠다고 했던 게 한 10년은 족히 넘었지 싶은데 이제사 손을 대고 있다. 무장 딴거 조합해서 달아주고 '어썰트 스파이더'라고 이름붙이는 안일한 작명센스는 여전.
그리고 청소하다 찍어본 현재 작업방 상태. 크어 ㅠ ㅠ

- [구상중] 끄적 끄적
- [구상중] 입체 스케치: 181001
- [구상중] 입체 스케치: 181002
- [구상중] 입체 스케치: 181003

- [구상중] 냇 로디: 181004
- [구상중] 냇 로디: 181005
- [구상중] 냇 로디 (+α): 181006

- [복기중] 시저맨 로디 시리즈: 181009

- [작업중] 냇 로디 시리즈: 181007
- [작업중] 냇 로디 시리즈: 181008
- [작업중] 냇 로디 시리즈: 181010
- [작업중] 냇 로디 시리즈: 181012
by EST | 2018/10/15 11:52 | 취미생활 | 트랙백 | 덧글(0)
[조이드] 더블 소더: 181014
오랫동안 구상만 하던 걸 실행에 옮겨볼 만한 상황이 되었다고 판단해서, 정리작업에 들어갔다. 기존 작업들을 더 손보는 것 외에 2체를 작업해야 하는데, 곤충형 조이드의 대표격인 더블 소더와 사이커티스가 그것. '액자'의 최하단에 배치할 계획이다. 오늘의 30분 작업은 더블 소더로 정했다.
지금 봐도 참 예쁘게 생긴 녀석인데, 보행을 위해 다리가 한쌍씩 페어를 이루는 구조다보니 정자세를 잡기가 쉽지 않다. 애당초 보행이 위주인 제품인지라, 자세를 잡아 세워놔도 이내 휘청거리기 일쑤.
그래서 태엽 속을 들어낸 뒤 원래 축을 제거하고 두꺼운 축을 심어 고정시키기로 결정.
다행히 쉽게 해결이 돼서 짧은 시간동안 해결을 봤다. 보행시 접지를 위해 다리 관절에 붙어있던 사각 축도 제거.
한 20분 좀 넘게 뚜덕뚜덕 했는데 자세가 잘 잡힌다. 이 계열 조이드의 포징용 개조 방법의 기준으로 삼으면 될 듯.
일할 것들 정리를 좀 하다가, 애니박스TV에서 <조이드 와일드>를 방영중이라(드디어 시간 맞췄네;) 시청하면서 사이커티스 둘까지 더해 뚝딱 4마리 작업 완료. 개조라고 할만한 귀찮은 걸 일단락지었으니 쭉 가공 들어가면 되겠다.
by EST | 2018/10/14 15:44 | 취미생활-조이드 | 트랙백 | 덧글(3)
설렁설렁 호박감자전
동호회 모임 때문에 음식 차리면서 설렁설렁 만든 호박감자전입니다. 주 메뉴로 부대찌개를 먹기 때문에 맵지 않은 부식을 두어가지 준비하면 좋은지라, 어제는 샐러드와 함께 이걸 냈어요. 예전에 비법이라는 TV 프로그램에서 힌트를 얻어 시작한 것인데, 감자와 호박을 채썰고 소금으로 약간 간한 뒤 전분으로 버무려 부치기만 하면 되는 매우 쉬운 음식입니다. 입에 꽤 맞는 편이라 이따금 애호박 조금과 감자 한개 정도로 대충 만들어 먹기도 합니다. 음... 대강 찍은 사진인데 이걸 보고 있으니 또 먹고 싶어지네;
by EST | 2018/10/14 15:20 | 냠냠냠 | 트랙백 | 덧글(0)
[조이드] 가논터스: 181014
X3. 그래도 핀바이스가 부드럽게 돌아가서 다행이다. 전에 쓰던 거였으면 손가락 끝에 물집 잡혔을 지도. 내딴엔 좀 필요하다 어울린다 싶은 곳만 두고 지나치게 많다고 생각한 하드포인트를 대폭 없앴고, 제국군 기본 무장이랑 네오 블럭스 '브라키오 라케테'에 들어있는 런처 등으로 슬쩍 꾸몄다.
다른 녀석들은 어떨지 몰라도 가논터스는 남아도는 콕핏을 얹는 것 만으로 해결이 가능해서 다행이다. 1/72 스케일의 다른 피겨를 넣을 만한 게 있는지 좀 찾아봐야겠다. (언뜻 보니 이탈레리 물건 중에 쓸만한 게 있을 듯)
대강 작업 예상도는 이런 느낌이 될텐데... 단조로운 색감을 탈피하기 위해선 고민을 좀 해얄듯하다.

- [작업중] 가논터스: 181010
- [작업중] 가논터스: 181013
by EST | 2018/10/14 07:59 | 취미생활-조이드 | 트랙백 | 덧글(2)
[조이드] 가논터스: 181013
작업중인 가논터스의 디테일 방향 비교. 왼쪽이 오리지널, 오른쪽이 개조품이다. 플러스 몰드를 밀어버리고 핀바이스로 마이너스 몰드를 만들고, 실제로 활용하지 않을 하드포인트는 파이프화하는 작업을 진행중.
말이 좋아 몰드 변경이지 위치 맞춰 구멍뚫는 일도 은근 난감하다. 특히 대칭을 맞춰야 하는 경우엔 더더욱. 2중으로 몰드를 만들면 더 좋았겠지만 오늘 모임때 두마리를 더 작업할 생각이니 이쯤에서 대충 타협.
기존 작업들과 위화감이 없게 하려는 게 목표니까, 컬러는 대충 이정도 선이 될 듯. 이번 제품들 중에서 제일 마음에 드는 게 이 녀석이다 보니 양산도 그리 지겹진 않다.

- [작업중] 가논터스: 181010
by EST | 2018/10/13 14:37 | 취미생활-조이드 | 트랙백 | 덧글(3)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


링크
rss

skin by 이글루스